함양군 장애인 편의시설 실태 전수조사
함양군 장애인 편의시설 실태 전수조사
  • 박철기자
  • 승인 2018.06.13 21:23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말까지 숙박시설·병의원 등 230개소

함양군은 보건복지부와 합동으로 오는 15일부터 8월 31일까지 2018년 장애인 편의시설 실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전수조사는 편의시설 활성화 정책의 기초자료 확보를 위한 것으로 ‘장애인·노인·임산부 등의 편의증진 보장에 관한 법률’에 근거해 5년마다 실시하는 사업이다.

대상시설은 공공건물, 근린생활시설, 숙박시설, 병의원 등 ‘장애인등 편의법’ 시행일(98. 4. 11)이후 건축(신축·증축·개축·대수선·용도변경 등) 행위가 있었던 건물 중 편의시설 설치의무가 있는 시설로, 함양군은 약 230개소다.

조사는 조사원이 직접 방문해 매개시설(접근로 등), 내부시설(출입구·계단·승강기 등), 위생시설(화장실·욕실 등), 안내시설(점자블록 등), 기타시설(객실·관람석·접수대 등) 등의 편의시설 설치기준 적합성 여부를 측정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조사는 장애인 등 약자들의 이동권 및 접근성 확보를 위한 계획수립의 근거자료로 활용되는 조사로, 사회적 약자들의 이용 편의를 보장하는 성숙한 시민의식이 정착되도록 군민들의 넓은 이해와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