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령군 여름철 축산재해 예방대책 강화
의령군 여름철 축산재해 예방대책 강화
  • 김영찬기자
  • 승인 2018.07.12 18:4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설 온도 관리·청결 유지 등 각별히 주의해야

의령군(군수 이선두)은 올해 여름철 축산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하여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여름철 기온이 높게 올라가고 폭염이 지속되면 가축은 식욕과 성장이 떨어지며 질병이 발생이 우려되는 축사는 시원하고 깨끗하게 관리하며 축사 내 정전이 발생 할 경우 온도 상승, 유해가스 농도 증가로 가축이 폐사할 수도 있어 가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축 종별 관리 요령 중 한우의 경우 환기창을 넓게 하여 시원한 바람이 들어오도록 하고 깨끗하고 시원한 물을 충분히 공급하며, 지붕에 물을 뿌려주고 운동장에 그늘막 설치가 필요하다.

돼지의 경우 환기팬의 이용으로 돈사내부의 공기흐름을 빠르게 하여 가축들이 느끼는 체감온도를 낮추어 주며 기호성이 높은 사료를 공급하되 1주일분 정도씩 구입해 사료가 변질되지 않도록 주의하여야 한다.

닭의 경우 쿨링패드를 가동하여 온도를 낮추며 단열이 부족한 보온덮개 계사 등 지붕 위에 스프링클러를 설치하여 물을 뿌려 온도를 낮추며 적정 밀도 유지하여야 한다.

온도상승에 민감한 돼지, 닭의 축사 내 정전에 따른 폐사가 발생되지 않도록 비상전력시스템을 사전점검을 하여야 한다.

최용은 농축산유통과장은 “폭염으로 인한 재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폭염준비요령 등 홍보를 강화하겠다”며, “축산농가에서는 고온 스트레스에 의한 각종 질병과 생산성 저하를 예방하기 위해 깨끗한 사료 이용과 축사 내외 환경을 위생적으로 관리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