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령군 하계 축구전지훈련지 각광
의령군 하계 축구전지훈련지 각광
  • 김영찬기자
  • 승인 2018.08.09 18:28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고교 8개팀 방문…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 의령군은 조용하고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여건을 갖춘 축구하계전지훈련의 최적 장소로 손꼽혀 하절기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의령군은 조용하고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여건을 갖춘 축구하계전지훈련의 최적 장소로 손꼽혀 하절기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현재 관내에서 전지훈련을 하고 있는 팀은 고교축구부 8개팀이 의령공설운동장, 가례운동장, 용덕운동장, 부림공설운동장에서 300여명의 임원과 선수들이 의령을 찾아 전술훈련과 실전훈련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지난 4일부터 의령공설운동장, 관내 3곳의 운동장에는 서울 중랑FC, 전남 목포공고, 경북 울진 평해정보고, 서울 여의도고, 경남 양산 범어고, 강원 평창 대관령고, 경남 남해 해성고, 전북 전주공고 등 고교 축구클럽 8개 팀 300여명이 훈련을 겸한 자체 연습에 들어갔다.

이에 하계전지훈련기간 동안 이들 팀이 훈련과 숙식에 불편함이 없도록 경기장 정비와 함께 숙박시설, 음식업소 점검 등을 마무리하고 운동장 사용료 감면 등 팀별 지원에 나서고 있다.

이선두 군수는 “하계전지훈련으로 인한 경제적 효과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 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참가선수와 학부모를 대상으로 의령의 좋은 이미지를 심어주고 있다”고 했다. 김영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