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소방서 소방차 전용구역 주·정차 금지
창원소방서 소방차 전용구역 주·정차 금지
  • 최원태기자
  • 승인 2018.08.09 18:28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시설 주변 등 주·정차시 과태료 부과
 

창원소방서(서장 이기오)는 오는 10일부터 공동주택 내 소방자동차 전용구역 설치가 의무화되고 소방차 전용구역과 소방시설 주변 주·정차 시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밝혔다.

소방기본법 시행령 일부가 개정·시행됨에 따라 세대수가 100세대 이상인 아파트와 3층 이상의 기숙사에 대해 소방자동차 전용구역의 설치가 의무화되고, 소방자동차 전용구역에 주·정차, 물건 적치, 노면표지 훼손 등 방해 행위를 할 경우 1회 50만원, 2회 이상 1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한편 도로교통법도 개정·시행되어 소화전, 송수구 등 소방시설 5m 이내에서 주·정차가 금지되며 위반 시 승용차 4만원, 승합차 5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소방서 관계자는 “재난 발생 시 소방출동로 및 소방활동 공간 확보를 위해 관련 법령이 개정되었다”며 “안전한 사회 조성을 위해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최원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