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구제역 차단 특별방역 발대식 가져
창녕군 구제역 차단 특별방역 발대식 가져
  • 홍재룡기자
  • 승인 2019.02.06 18:32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육농가 일제소독·농가자율방역 수칙 지도
▲ 창녕군은 지난 3일 창녕축협경제사업소에서 농협창녕군지부, 창녕축협과 구제역 차단 특별방역 발대식을 가졌다.

창녕군은 지난 3일 창녕축협경제사업소에서 비가 오는 가운데 농협창녕군지부(지부장 김종한), 창녕축협(조합장 윤태한)과 구제역 차단 특별방역 발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군은 경기도 안성에 이어 충북 충주 소 사육농가에서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귀성객과 차량 이동이 많은 설 연휴기간 구제역 바이러스의 유입 차단을 위해 우제류(소, 돼지) 전 농가를 대상으로 특별방역을 실시한다.

군과 축협에서 보유하고 있는 가축방역차량 7대와 가축방역인력 30명이 참여해 우제류 사육농가에 대해 일제소독을 실시하며, 농가자율방역 수칙도 지도 할 계획이다.

이날 발대식에는 연휴에도 불구하고, 박상재 군의회의장, 성낙인 경남도의원, 손성호 창녕군새마을지회장 등 많은 격려가 있었다.

한편 창녕군은 지난 2일까지 소, 돼지 전 두수에 긴급 구제역 백신 접종을 완료했고, 축산차량 소독강화를 위해 축산종합방역소를 24시간 운영하는 등 구제역 관내 유입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홍재룡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