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추진
사천시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추진
  • 구경회기자
  • 승인 2019.02.12 18:51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천시는 쌀 공급 과잉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콩 등 식량작물 자급률을 높이기 위해 사업비 8억1600만원을 투입, 240ha를 목표로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지원자격은 2018년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에 참여해 지원금을 수령한 농지, 2018년 벼 재배농지 및 2018년 농업소득보전 직접지불금 중 변동직불금 수령 대상 농지로, 지난해 논 타작물 재배농가 또는 벼를 재배한 농업인이면 오는 6월 28일까지 농지소재지 읍·면·동사무소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특히, 2019년도에는 휴경도 지원대상에 포함되어 지원대상이 확대되었다. 다만 정부매입비축농지, 경관보전직불금 수령 농지 등을 대상으로 이미 타작물 재배 의무가 부여된 농지와 과잉 생산 시 수급 불안이 우려되는 무, 배추, 고추, 대파품목은 사업에서 제외된다.

올해 논 타작물 재배지원 평균 지원단가는 1㏊당 340만원이며, 조사료 430만원, 일반·풋거름 작물 340만원, 두류 325만원, 휴경 280만원으로, 이는 지난해와 비교해 두류는 45만원, 조사료는 30만원이 각각 인상되었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대비 완화된 참여조건과 인상된 지원단가로 인해서 쌀 공급과잉을 해소하고 농가의 소득을 높이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농업인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구경회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