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충렬사 27일 제향 봉행
양산시 충렬사 27일 제향 봉행
  • 차진형기자
  • 승인 2019.03.25 19:03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오전 11시 유림 등 400여명 참석 예정

양산시는 오는 27일 오전 11시부터 양산 정신의 근간이 되는 충신열사의 충혼이 모셔져 있는 충렬사(교동)에서 제향을 봉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배향 문중 후손, 유림 및 각 기관단체장과 시민 등 4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제향행사는 일동배례, 초헌례, 아헌례, 종헌례, 음복례, 망료례, 참례자 분향, 일동배례, 폐제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참석자들은 충렬사에 모셔진 삼조의열, 임란공신, 독립유공자 등 70위의 충신열사들에게 나라를 위한 순고한 헌신에 감사드리고 투철한 국가관 및 역사의식을 다시 한 번 다지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충렬사는 삼조의열인 충렬공 박제상, 양주방어사 김원현, 양산군수 조영규를 비롯해 임란공신 28위, 항일독립운동유공자 39위의 위패를 배향하고 있으며 양산향교에선 매년 양력 3월 27일 충렬사 제향을 봉행하고 있다. 차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