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유아 생존 수영 예산지원 확대
경남교육청 유아 생존 수영 예산지원 확대
  • 최원기자
  • 승인 2019.04.14 15:51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남교육청은 2019학년도 국가시책사업인 유아 생존 수영 시범 운영을 4월부터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경남교육청은 2019학년도 국가시책사업인 유아 생존 수영 시범 운영을 4월부터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유아 생존 수영은 기능 위주의 수영교육이 아닌 물에 대한 적응력 향상과 비상시 자기 생명보호 능력 강화를 위한 교육이며 위급 상황에서 구조자가 올 때까지 물에서 버틸 수 있는 능력을 키우는 것이다.

2018년 도내 공·사립유치원 27개 원을 대상으로 처음 실행한 유아 생존 수영은 2019년에는 예산지원을 확대해 공·사립유치원 89개 원이 참여한다.

4월부터 오는 11월까지 만 5세 유아를 대상으로 1인당 3~4회 운영하며 10개 교육지원청, 24개 수영시설에서 유아 생존 수영 시범운영을 시행한다.

이와 관련해 경남교육청은 지난 9일 공감 홀에서 생존 수영 참여 유치원 담임교사, 수영장 관계자, 교육지원청 담당자 등 150여 명을 대상으로 유아 생존수영의 운영 방향과 개념 정립, 유아 안전 지도 방안, 수영강사의 유아에 대한 이해 제고, 2018년 운영사례발표 등의 내용으로 연수했다.

박해란 유아특수교육과장은 "생존 수영 시범 운영을 통해 유아들이 물놀이 안전수칙을 알고 실천하는 태도가 향상되기를 기대한다"며 "이번 시범 운영 후 전반적인 평가를 통해 2020년 유아 생존 수영 계획 수립에 반영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최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