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유산배수지 건설공사 내달 준공
양산시 유산배수지 건설공사 내달 준공
  • 장금성기자
  • 승인 2018.06.13 21:23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지대·관말지역 수돗물 수압불량 해소

양산시는 신도시를 제외한 물금읍, 동면, 중앙동, 삼성동 등 4개 지역의 고지대 및 관말지역의 안정적인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건설한 유산배수지가 내달 준공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시 일부 지역 고지대 및 관말부에 수압불량으로 상수도 공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출수불량 해소와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자 유산동 일원에 배수지 건설을 위해 총사업비 145억원을 투입, 지난 2016년 공사 착공해 현재 공정율 95%로 내달 준공을 앞두고 막바지 공사가 한창이다.

양산시 박형곤 수도과장은“유산동일원에 면적 1만4745㎡, 저수용량 1만2000t 규모의 유산배수지가 가동되면 삼성동 등 4개 지역에 지방상수도의 안정적 공급을 통해 주민생활 질 향상은 물론 생활불편이 완전 해결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장금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